최근 포토로그


2012.06.14 - 유양팔경의 치명성지, 양주관아지 ; 3. 양주관아 by RUBINISM



유양팔경의 치명성지라 하는 양주관아지의 마지막, 양주관아에 대해 간단하게 이야기해볼까 합니다.
양주별산대놀이마당과 양주관광안내소를 나오면 이런 곳도 볼 수 있게 됩니다.

옛날 모습을 최대한 많이 재현하고자 복원한 것도 상당히 좋아보이네요.


관아지의 정자라고도 불리는 금화정(金華亭). 아쉽게도 들어가서 쉬는 건 당연히 불가능한데
그 이유는 문화재이고 옛모습 그대로 복원함과 동시에 유지하는 것도 만만치 않거든요.


유양팔경의 계곡, 그리고 숲은 그야말로 장관을 이루는 경치였지요.


관아지 주변으로 가면 이런 솟대들도 쉽게 찾아볼 수 있습니다.
솟대란 단어가 사실 잘 쓰이지 않는 생소한 단어여서 그런지도 모르겠군요.


그리고 이 양주관아가 치명성지라 불리는 결정타가 나왔네요.
본래는 곤장대인지라, 죄를 지은 사람들이 곤장 100대를 넘게 맞았다는 설이 분명히 드러납니다.

당연히 이곳이 양주목일 때 관아지(지금의 시청 - 현 시청은 이곳에서 1.5km 떨어진 남방동에 위치)였으니,
양주관아 - 의정부1동에 있던 양주군청(현 한라비발디가 위치함) - 그리고 현 위치의 양주시청 순입니다.

실제로, 양주관아지에서 천주교 신자들이 박해를 생각보다 많이 받았던 곳이지요.
그래서 이곳을 양주관아 치명성지라고 부르는데, 이 치명성지는 양주백석성당에서 관리하고 있습니다.


양주관아지의 동헌. 지역에서의 업무를 모두 여기서 관리했던 곳이죠.
문화재 포스가 워낙 세다보니 마치 시청의 옛터에 온 느낌? 이 정도로요.


마지막으로 관아지를 떠나기 전, 현재 복원을 준비하고 있는 관아 일부 터.
가장 마지막으로 6.25 전쟁 때 크게 소실된 적이 있어서 현재는 복원 준비중에 있습니다.

회암사지 역시 복원이 한창이면서도 7월 즈음 회암사지 박물관도 개관할 예정이니,
양주시의 역사를 다시 한 번 일깨워주는 역할을 하기도 합니다.

지금까지 "유양팔경의 치명성지, 양주관아지" 포스트였습니다.


핑백

  • 이글루스와 세상이 만났습니다 : 2012년 06월 26일 2012-06-26 21:19:16 #

    ... 다양한 가방들 [네이트] 모공을 조여주고 관리해주는 전용 에센스 사용기[네이트] 물 앞에 놓아주면 혼자 목욕도 할 줄 아는 '그리' [네이트] 조선 시대의 모습을 그대로 복원해 놓은 양주 명소 [네이트] 로마의 상징이라 할 수 있는 콜로세움을 직접 보니 ... more

  • 이글루스와 세상이 만났습니다 : 2012년 06월 30일 2012-07-02 14:22:28 #

    ... 6 [네이트] 자세가 너무 특이해 사진을 안 찍을 수가 없는 '꼬미' [네이트] 미국 3대 놀이 공원으로 불리는 명소에서 보낸 하루 [네이트] 조선 시대의 모습을 그대로 복원해 놓은 양주 명소 ... more

덧글

  • 알렉세이 2012/06/14 20:08 #

    곤장치는 소리가 철썩철썩~
  • RUBINISM 2012/06/14 21:17 #

    찰지구나!!!!!!!!!!!!!!!!!!!!!!!!!!
※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.